주휴수당에 대한 개념과 주의사항

근로기준법 제55조(휴일) 사용자는 1주일 동안 소정의 근로일수를 개근한 노동자에게 ‘1주일에 평균 1회 이상’의 유급휴일을 주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이 유급휴일에 받는 것을 주휴수당이라고 합니다.

 

주휴수당

일주일 동안 개근을 한 근로자에게 유급 주휴일을 주는 의미로 회사 입사를 할 때 작성하는 근로계약서에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출근한다고 했는데, 근로자가 해당 조건대로 모두 출근을 한 경우, 법정공휴일, 주말 (토요일, 일요일)에 근무를 하지 않았어도 하루 치 임금을 주는 걸 주휴수당이라고 합니다.
즉, 일주일동안 하루 휴일을 하고 지급되는 수당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그러나 주휴수당을 받기 위한 조건이 있는데 근로자가 한 주 동안 개근을 한다고 무조건 주휴수당을 주는 게 아니라, 아래의 3가지를 모두 만족해야지 성립됩니다.

주휴수당에 대한 개념과 주의사항

근로자의 근로시간이 7일동안 15시간 이상 되어야 합니다. 여기서 휴게시간은 근로시간에 포함되지 않기 때문에 만약 매일 4시간동안 4일을 근무해야는 사람이 휴가, 병가 등 사유가 발생해 하루를 쉬게 되는 경우 근로시간이 15시간이 되지 않아 주휴수당 지급이 되지 않습니다.

한 주 하루에 2시간 정도 5일 동안 일을 하더라도 당연히 성립되지 않습니다.
한 주 하루 8시간 씩 2일 만 일을 하는 경우는 일주일 15시간 이상 근무조건이 성립되기 때문에 주휴수당이 지급됩니다.





근로계약서에 적혀있는 근로일을 개근 해야합니다. 만약 근로자가 근로계약서 상 월,화,목,금을 출근하기로 한 경우 금요일에 결근하고 토요일로 대체근무를 하게 된다면 계약서에 적힌 근로일과 다른 날 근무했기 때문에 개근이 인정되지 않고 주휴수당도 지급되지 않습니다.

단, 연차휴가를 사용했을 경우 결근이 아니기 때문에 개근으로 인정돼 수당지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다음 주 근로가 예정되어 있지 않더라도 주휴수당을 무조건 지급해야 합니다. 2021년 이전에는 다음 주 근로가 예정되었을 경우 지급을 한다는 원칙이 있었지만, 이제는 위의 두가지 사항이 모두 지켜졌다면 다음 주 근로가 예정되지 않았어도 주휴수당이 지급됩니다.

만약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근무를 하고 그 다음 주 월요일에 퇴사를 하더라도 주휴수당까지 산정해서 지급돼야 합니다. 그러나 월요일 이전인 토요일, 일요일 퇴사인 경우는 지급되지 않는 점 참고하길 바랍니다.

 

주의사항

한 주 동안의 임금평균을 계산하면 주휴수당을 제대로 알 수 있으니 설명 드리겠습니다.

예를 들어 주 5일 동안 하루 8시간 근무하는 평범한 직장인 A씨는 22년 최저임금이 9,160원이기 때문에 평균임금 73,280원 X 5 = 366,400원의 주휴수당 하루치를 더 받아 총 주급 439,680원을 받아야 합니다.





B씨는 주 5일동안 2일은 5시간, 3일은 8시간 근무를 합니다. 이런 경우는 (최저임금 X 5시간 X 2일) + (최저임금 X 8시간 X 3일)을 먼저 계산합니다.여기에 주휴수당은 일주일 동안 임금평균 하루 6.8시간(34시간/5일)을 계산한 62,288원을 더하면 총 주급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주휴수당을 계산하는 방법은 일주일동안 일한 임금의 평균이라는 겁니다.





그리고 주휴수당에 대한 계산과 함께 정확한 급여는 현재 시점의 시급으로 하여 알바천국에서 계산 시스템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지금 바로 알바천국을 방문하시어 나의 급여와 주휴수당을 정확히 확인해 보길 바랍니다.

알바천국 급여계산기 : https://www.alba.co.kr/rsc/inc/common/Calculator.asp

 

이 외에도 경제생활에 유익한 다양한 정보를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Leave a Comment